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강수 마포구청장, 365일 구민과 문자로 소통한다
‘365 구민 소통폰’ 운영, 010-5088-0365로 불편 사항 접수
 
서부신문 기사입력  2022/08/05 [19:56]
▲  ‘365 구민 소통폰배너 앞 박강수 마포구청장(왼쪽).

 

 

 

 

홈페이지 가입이나 앱(어플리케이션) 다운로드 없이 문자 한번으로 민원이 해결된다면?”

마포구(박강수 마포구청장)가 주민의 불편한 사항을 구청장이 문자로 직접 답하는 ‘365 구민 소통폰번호를 공개했다.

구민을 섬기는 행정을 펼치겠다고 밝힌 박강수 마포구청장은 어떻게 하면 주민의 어려움을 쉽고 빠르게 경청할까 고민하다 문자 민원 접수를 생각하게 됐다라며, “구민과 소통하다 보면 실생활에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살펴볼 수 있어 구정 운영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니 편하게 문자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81일부터 운영하는 ‘365 구민 소통폰이용 방법은 문자 전용 휴대전화 번호(010-5088-0365)로 고충, 건의, 불편 사항을 제보하면 된다.

제기한 민원은 늦어도 3일 이내에 답변 받을 수 있으며, 장기간 검토가 필요한 사항은 별도로 관리해 진행 사항을 안내할 계획이다.

이는 편리한 민원 접수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등이 익숙하지 않은 고령층과 구청 방문이 어려운 장애인 등의 민원 편의도 증진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구는 날로 복잡해지고 복합적으로 변하는 민원을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분야별 전문가, 공무원 등을 포함한 지역별, 민원별 상생위원회를 설치 및 운영을 준비하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2/08/05 [19:56]  최종편집: ⓒ seobu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