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적십자서울지사, 코로나19 극복 비상식량 전달
 
서부신문 기사입력  2020/04/02 [20:16]

 

▲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는 지난 30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비상식량 200세트를 은평구에 전달하였다.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회장 김흥권)는 지난 30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비상식량 200세트를 은평구(구청장 김미경)에 전달하였다.
비상식량세트는 가정에서 간편하게 조리가능한 간편식 등 9종으로 구성되었으며, 대한적십자사의 코로나19 성금으로 마련된 5만5천원 상당의 세트이다.
이번에 전달된 비상식량세트는 은평구의 각 동주민센터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가격리 대상자 및 취약계층 등 200세대에 전달할 예정이다.
대한적십자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모두 어려운 상황 속에서 조금이나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지자체와의 견고한 대응체계를 유지하여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김미경 구청장은 “국가적 위기상황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의 공헌에 감사드리며,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면서도 마음의 거리는 그 어느 때보다 가까워진 이때 관내 자가격리 대상자 및 취약계층을 코로나19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전달해주신 물품을 필요한 곳에 잘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4/02 [20:16]  최종편집: ⓒ seobunews.co.kr